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5.1℃
  • 흐림서울 -2.2℃
  • 흐림대전 -0.2℃
  • 흐림대구 4.1℃
  • 구름많음울산 6.5℃
  • 구름많음광주 2.8℃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1.0℃
  • 흐림제주 8.2℃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0.5℃
  • 흐림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4.0℃
  • 흐림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인디소식

싱어송라이터 '지젤'→'지셀'로 활동명 변경

EMA와 매니지먼트 계약…다방면 활동 예고

 

[라온신문 안광일 기자] 여성 싱어송라이터 ‘지젤(Jiselle)’이 ‘지셀(Jiselle)’이라는 활동명으로 변경하며 EMA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레이블 서비스는 EMA의 협력사인 탤런티드(talented)에서 맡는다.

 

아티스트 측은 “자신의 음악을 좋아해 주는 많은 팬들에게 있는 그대로 다가가고 싶었다”며 “오랜 고민 끝에 한글 표기를  ‘Jiselle’의 발음 그대로를 따라 ‘지셀’로 바꾸게 됐다”고 활동명 변경의 이유를 전했다.

 

지셀은 이와 더불어, 새 회사와 새 출발에 나서는 만큼 한층 깊어진 음악적 역량을 선보이고 활발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죠지, 글렌체크, 이바다 등 유명 아티스트의 매니지먼트를 돕고 있는 EMA는 “실력파 아티스트 지셀과 함께 하게 돼 매우 고무적”이라며 “체계적이면서 전문적인 뮤직 비즈니스 경험을 바탕으로 대중 앞에 아티스트 지셀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셀은 지난 2019년 2월 챈슬러와 함께한 싱글 '받지마'를 발표하며 데뷔한 R&B 싱어송라이터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라온만평

더보기


라온 - PICK

더보기

인디소식

더보기

인디정책

더보기


배너

투표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