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흐림동두천 -0.3℃
  • 구름많음강릉 7.2℃
  • 박무서울 1.8℃
  • 연무대전 0.8℃
  • 맑음대구 1.2℃
  • 구름조금울산 6.2℃
  • 구름조금광주 2.2℃
  • 흐림부산 6.1℃
  • 구름많음고창 3.8℃
  • 흐림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0.8℃
  • 맑음보은 -2.8℃
  • 구름많음금산 -3.2℃
  • 흐림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국립국악원, 여름밤 무료 야외 공연 '2022 우면산별밤축제' 개최

 

[라온신문 안광일 기자] 국립국악원이 야외 공연 '우면산별밤축제'를 개최한다. 

국립국악원은 이달 27일부터 9월24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국악원 연희마당 무대에서 기획 공연 '우면산별밤축제'를 4차례 연다고 16일 밝혔다.


'우면산별밤축제'는 남녀노소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탄탄한 음악성과 대중성으로 무장한 국악 단체들이 출연해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첫 무대에는 국가무형문화재인 '동해안별신굿'의 전승교육사와 전승자들로 구성된 '젊은 무속연희패 사니'가 올라 흥겨운 무가(巫歌)와 화려한 무무(巫舞)로 공연을 찾은 관객의 소원 성취와 안녕을 기원한다. 

9월 3일에는 60여명의 연희꾼으로 구성된 '한누리 연희단'이 삼도(서울 및 경기·영남·호남)의 농악 중 대표적인 장단들을 선별해 구성한 공연을 펼친다. 비나리와 판굿을 시작으로 악기별 놀음까지, 마당에서 함께 즐길 수 있는 작품을 준비했다.


9월 17일 세 번째 무대는 국악 창작곡에 미디어아트를 더한 이색적인 공연이 준비됐다.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부지휘자인 박상후의 지휘로 국립국악원 창작악단과 타악 솔리스트 김소라가 연주하고, 사운드 디자이너이자 작곡가인 최희영, 비주얼 디렉터 이석이 함께 한다.

마지막 무대는 JTBC '풍류대장'에서 TOP5 까지 진출해 대중을 사로잡은 '풍물밴드 이상'이 출연한다. 비나리, 사랑가, 비상, 액맥이타령 등 총 9곡을 중심으로 판소리, 풍물 등을 한데 엮어 흥겨운 무대를 선사한다. 

한편 '우면산별밤축제'의 예매는 오는 17일 오후 2시를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2시에 국립국악원 누리집을 통해 그 다음 주 공연을 예약할 수 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라온만평

더보기


라온 - PICK

더보기

인디소식

더보기

인디정책

더보기


투표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