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4', 급진전 커플에 흥분…"여기는 100%야"

2023.09.22 17:48:17

 

[라온신문 장슬기 기자] ‘돌싱글즈4’ MC 이지혜, 은지원이 최종 1:1 데이트에서 한 커플을 보며 흥분한다.

 

24일 방송하는 MBN ‘돌싱글즈4’ 10회에서는 모든 정보를 공개한 미국 돌싱남녀 10인이 마지막 1:1 데이트를 한 뒤, 동거를 향한 대망의 최종 선택을 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지난 방송에서 마지막 1:1 데이트를 향한 치열한 도장 찍기 결과, 제롬X베니타, 리키X하림, 지미X희진, 듀이X지수, 톰X소라가 커플로 매칭이 돼, 막판 스퍼트를 향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이날 모두가 데이트에 돌입한 가운데, 유독 한 커플이 전에 볼 수 없었던 달달한 분위기를 풍겨 스튜디오 MC들을 놀라게 한다.

 

이 커플은 끊임없는 대화를 이어가며 진한 공감대를 형성한다. 그러다 한 명이 간식으로 구매한 망고 반쪽을 입으로 자른 후, 상대에게 이를 건네 5MC를 놀라게한다. 간접 키스(?)까지 연상케 하는 달달한 상황에 이지혜는 “하나를 나눠 먹으면 사귀는 거 아니에요?”라고 흥분하고, 유세윤은 “마음이 더 큰 사람이 나중에 먹는 법”이라며 의미를 부여한다.

 

달콤한 망고 먹방으로 더욱 가까워진 두 사람은 데이트 말미 폭풍 스킨십을 보여준다. 급기야 “제니타(제롬+베니타) 커플처럼 팔찌를 하자”며 커플 팔찌까지 구매해 착용한다. 놀라울 정도로 빠른 두 사람의 속도에 이지혜는 “이미 사귀네. 곧 ‘자기’라고 부를 것 같아”라며 기뻐하고, 은지원은 “여기는 100%야. 됐어!”라며 최종 커플이 될 것임을 확신한다. 

 

한편 돌싱남녀들의 마지막 1:1 데이트와 동거를 향한 최종 선택 결과까지 모두 공개되는 MBN ‘돌싱글즈4 IN U.S.A’ 10회는 돌싱남녀 10인의 모든 서사를 촘촘하게 담기 위해 150분의 러닝타임으로 확대 편성됐으며, 기존 방송 시간보다 30분 앞당겨진 오후 9시 3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즐거운 뉴스, 라온신문 RAONNEWS

장슬기 기자 jang@raonnews.com
Copyright @2018 라온신문. All rights reserved.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 facebook
  • youtube
  • twitter
  • 네이버블로그
  • instagram
  • 키키오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