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6.7℃
  • 흐림강릉 30.3℃
  • 흐림서울 27.2℃
  • 흐림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7.9℃
  • 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7.8℃
  • 구름많음제주 29.8℃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인디정책

문체부, 1800여개 공연예술단체에 공연장 대관료 지원

연극·뮤지컬 등 올해 55억원 투입…단체별 연간 최대 3000만원까지

 

 

[라온신문 안광일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공연예술단체의 공연장 대관료 지원 사업에 나선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55억원을 투입해 1800여개 공연예술단체 등을 대상으로 공연장 대관료를 최대 90% 지원한다고 지난 9일 밝혔다.

1차 공모는 9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하며, 신청은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www.ncas.or.kr)을 통해 접수한다.

문체부는 2014년부터 민간 공연예술단체나 개인이 안정적으로 작품을 창작,발표할 수 있도록 공연제작비 중 부담이 큰 대관료 일부를 연간 20억 원 내외로 지원해왔다. 

최근 코로나 상황에서는 2020년 62억 8,000만 원, 지난해 55억 원, 올해 55억 원으로 규모를 대폭 늘려 민간 공연업계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왔다. 

특히 올해는 8개 광역문화재단이 새롭게 참여해 한국소극장협회와 함께 접수와 심사, 교부 등 사업 전반을 관리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등록 공연장에서 대관을 통해 진행되는 연극,뮤지컬, 무용, 음악, 전통예술, 다원예술 등의 공연이다. 선정된 단체는 연간 최대 3000만 원 한도 내에서 순수 대관료와 부대시설사용료를 포함한 총대관료의 최대 9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이번 지원 사업에 대한 신청 조건, 절차, 추진 일정 등 세부적인 내용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는 7월과 11월에도 제2차, 제3차 공모를 추가로 이어갈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예술공연이 번번이 취소되거나 연기되어 공연예술업계가 입은 경제적 타격이 크다”면서 “이번 대관료 지원이 힘든 여건 속에서도 창작을 이어가는 공연예술단체(개인)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고 이를 계기로 공연시장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라온만평

더보기

라온 저널리즘

더보기

라온 - PICK

더보기

인디소식

더보기

인디정책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