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플란트, 오래오래 잘 쓰는 것이 중요

본지가 고령화 시대의 즐거운 건강관리 '라온 건강칼럼'을 연재합니다. 100세 고령화 시대 건강관리 팁을 전달하겠습니다. [편집자 주]

 

최근 임플란트를 선호하는 환자들이 늘어나는 추세에 있다. 과거에는 치아가 없을 때 이를 대체하는 치료로 틀니 정도를 떠올리고, 임플란트의 경우 비싸고 어려운 치료라는 인식이 강했지만, 지금은 분위기가 현저히 달라졌다.

 

임플란트 식립 기술이 고도화되고, 다양한 치과 치료 장비, 보철재료의 등장은 임플란트 식립 성공률을 비약적으로 증가시켰으며, 환자의 비용 부담도 확연히 줄어들었기에 임플란트의 대중화는 무서운 추세로 이뤄지고 있다. 특히 다른 치료들보다 △구조 △외관 △고정력 △안정성 측면에서 우수하기 때문에 식립 후 만족도나 선호도 측면에서도 매우 높게 나타난다.

 

임플란트는 그 구조가 자연치아와 매우 유사하다. 잇몸뼈에 구조물을 직접 고정하고 위에 보철물을 씌우는 형태이기 때문에 뿌리가 있고 그 위에 치아가 있는 자연치아와 비슷한 형태일 뿐 아니라 기능 역시도 자연치아의 80% 이상을 기대할 수 있다. 그렇기에 여타 다른 시술보다 만족도가 더욱 높게 나타난다.

 

그러나 임플란트 역시 완벽한 치료는 아니기에, 여러 주의점과, 부작용의 위험 역시 따른다. 임플란트의 구조물이 제대로 고정되기 위해서는 잇몸뼈의 양이 충분해야 하고 만일 부족하다면 이를 보충하기 위해서 잇몸뼈 이식을 통해서 충분한 양을 확보한 후 임플란트 식립을 진행한다.

 

또한 임플란트 역시 보철물이기에 수명이 존재한다. 따라서 식립 이후 사후 관리에 더욱 주의해야 한다. 임플란트 사후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면 임플란트 주위염이 발생할 수 있고, 보철물이 파절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임플란트 식립 이후에는 의료진의 조언에 따라서 사후관리에 주의할 뿐만 아니라 정기적으로 치과에 내원해 임플란트 상태를 점검할 필요가 있다.

 

임플란트 식립 이후에는 의료진의 조언에 따라 꼼꼼한 사후관리, 양치와 치실 등 생활 습관의 개선이 반드시 함께 이뤄져야 한다. 임플란트의 사후관리가 잘 이뤄진다면 기대수명보다 오래 사용할 수도 있고 자연치아처럼 오랫동안 건강하게 사용할 수 있다.

 

※ 외부 필진의 칼럼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배승용 안산 본플란트치과 원장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