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플란트, 시술 전 정교한 계획 세워야

본지가 고령화 시대의 즐거운 건강관리 '라온 건강칼럼'을 연재합니다. 100세 고령화 시대 건강관리 팁을 전달하겠습니다. [편집자 주]

 

자연치아는 평소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않으면 쉽게 손상될 수 있다. 보통 구강질환, 노화 등으로 치주 건강이 악화하는데, 관리 및 치료에 소홀하면 치주가 약해지며, 치아를 더 이상 사용하지 못하게 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치주가 약해지면 치아가 흔들리고 가벼운 충격에도 외상으로 치아가 크게 손상되며 발치해야 할 수 있다.

 

어떤 요인에서든, 치아 보존이 불가능하다면 임플란트로 대체하는 게 좋다. 임플란트는 자연치아와 심미성, 기능이 모두 유사한 인공치아로, 잇몸뼈에 단단하게 고정해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관리만 잘하면 장기간 유지할 수 있어 시술에 대한 부담감도 적다.

 

하지만 임플란트는 시술 과정이 정교하지 않으면 식립에 실패할 수 있어 개별 맞춤 계획을 세우는 게 중요하다. 따라서 원내에 3D 디지털 정밀 시스템이 갖춰져 있으며, 시술 경험이 풍부한 숙련의가 상주하는지 미리 확인해야 한다.

 

임플란트 시술 계획을 세울 때는 3D 디지털 기기로 구강 내부 상태를 꼼꼼히 살펴야 한다. 전체적인 치아 배열 상태와 치조골 양이 풍부한지, 신경 위치나 기타 필요한 정보를 세심하게 살펴봐야 안정적인 계획을 수립할 수 있다.

 

특히 치조골 상태가 좋지 않아 뼈이식을 해야 하거나, 위 어금니를 발치하고 상악동거상술을 진행해야 하는 등 고난도 케이스에 속한다면 더더욱 정교한 계획을 세우는 게 중요하다. 이때 환자의 나이, 전신질환 여부 등 여러 정보를 확인해 무리가 가지 않도록 시술하는 것도 중요하다.

 

이처럼 개인마다 다른 상태에 맞춰 임플란트 시술 경로를 미리 파악한 뒤, 정교하게 식립한다면 안정적으로 골 유착을 형성할 수 있다. 물론 시술에 성공했다 하더라도 사후관리를 철저히 하지 않을 시 임플란트 주위염, 보철 파절 등 여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재시술해야 할 수 있으므로 사후관리에 소홀하지 않아야 한다.

 

임플란트는 자연치아를 대체하는 데 큰 도움이 되나, 정교한 계획을 수립하지 않으면 제대로 식립하기 어렵고 장기간 수명을 보장할 수 없다. 또한 사후관리도 중요하므로 주기적인 정기검진과 같은 시술 후 의료진이 안내하는 사항을 잘 지켜야 한다.

 

※ 외부 필진의 칼럼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김동섭 서울DS플란트치과 원장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